유독 바다 속 숨소리를 많이 들었던 여름

유독 결정장애로 스케쥴이 오락가락 했던 여름

유독 풀벌레 소리 들으며 많이 걸었던 여름

유독 말이지

그대의 웃음소리가 여기저기에 남겨지던 여름



그런 2014의 여름이 지나가고 있다.












노랑 나비가 날아가는 꿈을 꾸는 계절

그게 바로 여름이다.











몇번의 결정을 엎고 또 엎고

그러다 보니 수완나폼 공항에 있었고

그러다 보니 제주에 있었다.











뜨겁고 뜨겁고 또 뜨겁고

여전히 방콕









바다 바다 바다

내년 여름에도 잘 부탁해










조카 동동이가 바다를 처음 보았다.

나중에 녀석은 분명 기억하지 못할것이다.

자기가 처음 보았던 그 찬란하던 바다를

그리고 땀 뻘뻘 흘리며 동요를 불러주던 이모를












어느덧 어느자리에서 자기소개를 할때

적지 않은 나이가 되어버렸다.

뭐.그러면 어떨소냐

난 젊은데.

이렇게 반짝이고 있는데 말이지.








어느날 파란하늘에 비가 내렸다.

톡톡톡. 만지고 싶은 파란 비가 내렸다.

점심시간에 창밖을 보는데 가만히 있을수가 있어야 말이지.

비옷을 입고 나갔는데 

이게 왠걸.거짓말 처럼 비가 그쳐버렸다.

그래서 시작한 분수대 물놀이

바보같기도 했고

또 바보 같기도 했다.









2014 여름은 점프 점프 점프

그녀들과 점프 점프 점프










나는 물 속에서 반짝거리는 손을 좋아한다.

나는 물 속에서 가쁘게 쉬는 숨을 좋아한다.

나는 그냥 물속이 좋다.








올 여름 널려버린

우리네 청춘


















햇살이 뜨거워질수록

새 신부의 부케처럼 빛나던 수국은 말라져갔고

우리의 여름은 뜨거워져갔다.










누군가는 제주로

누군가는 서울로

그렇게 여름은 바쁘게 지나가고 있다.










======================================


아이폰+D90 뒤적거린결과!

짜잔!


근데

추석을 보내고 나니

여름이 사라진 기분인데

여름을 보내기는 아직 이르죠?

에헷

:-)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9.11 10:26 신고 무념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어으어~ 요약본이지만 정말 알차고 행복한 여름 보내신 것 같아요~ ㅎㅎㅎ

  2. 2014.09.11 11:48 신고 Hwan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어..우어..낭만 청춘 제주하면 아톰양이네유!

  3. 2014.09.11 13:23 신고 해피아름드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달콤고소한 글에 설익은 가을하늘을 느껴봅니다.

  4. 2014.09.11 16:57 신고 용작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씨가 확 추워져서 다음주에 억새가 다 피었으면 좋겠어요... 읭?! ㅎㅎㅎㅎㅎ

  5. 2014.09.12 12:46 신고 감성호랑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이에요 아톰양!!!
    여전히 청춘이시군요 :)

  6. 2014.09.13 14:34 신고 철없는남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사다난한 여름을 보내기 아쉬운 심정이 잘 전달되네요. 여름은 지나고 가을이란 새로운 옷을 입을겁니다.
    아쉬운 2014년 여름이 지났지만 그만큼 평온하고 행복한 가을이 기다리고 있다는 생각에 저는 좋네요.
    가을의 제주, 겨울의 제주. 또 봄이 오는 봄의 제주까지..

    아, 제주에 다시 한번 가봤으면 좋겠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D

  7. 2014.09.13 16:13 신고 도도한 피터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그러게요.. 날이 많이 시원해졌네요

  8. 2014.09.14 21:16 신고 So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름이 가는건 아쉽지만 겨울이 온다는 사실을 위안삼습니다. ㅎㅎ

  9. 2014.09.16 23:03 신고 호기심과 여러가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날씨가 쌀쌀해졌네요. 환절기 조심하세요~

  10. 2014.09.17 16:45 신고 정수갱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사진 좋네요 여름을 알차게 보내신것 같네요 ^^
    제주 바다는 참 맑아 보이네요 ㅎㅎ

  11. 2014.09.26 00:03 신고 판도라의상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린 좋은곳에서 살고 있으니!
    여름이 가면 가을이 오고
    겨울을 잘참아 넘기면 이쁜꽃 피는 봄이 다시 돌아오죠!
    그러곤 다시 여름이다~~~!
    즐거운 후라이데이 맞이 하심!

  12. 2014.09.26 09:54 신고 토종감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젊음과 싱그러움이 쏟아져나오는 여름 요약이네요 ^^
    사진도 좋고, 글도 통통 튀고 ^^
    제주에 저도 다시 가야겠어요. 으흣.

  13. 2014.10.01 10:17 신고 The Stranger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과 사진이 감성돋고 좋습니다..
    다가오는 가을을 즐겨보아요.ㅋㅋ

  14. 2014.10.10 13:29 신고 솜다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요.. 한번의 집중호우로 많은 상처를 남기고간 올 여름이내요~

  15. 2014.11.17 22:56 신고 꼬망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사진 색감도 그렇고 너무 이쁜것 같아요 ~ 파스텔 느낌이 많이 나는 것 같아서 제 취향에 딱 좋으네여 ㅎ 잘 보고 갑니다 시간나시면 제 블로그도 놀러와주세여 ㅎㅎ

  16. 2014.11.18 19:50 신고 소금과 후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과 글이 여름을 함축해 놓은 것 같아서 너무 예뻐요
    저는 아직 고등학생이라 바쁜 나날로 계절을 제대로 즐기지 못하고 있답니다.
    고등학교를 졸업하면 꼭 카메라 들고 친구들과 여기저기 구경다니고 싶어요 !

  17. 2014.11.26 15: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이전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 65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