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냥!냥!냥!

어느덧 639일 동거 중

아톰양 2013. 4. 26. 11:02




뜬금없이 내가 고양이와 지낸지 얼마나 되었지 했는데

녀석이 태어난지는 691일이 되었구요.

어느덧 그녀석과 동거한지 639일이 되었네요.


처음 기를때만 해도 

내가 무책임하지 않게 녀석을 데리고 갈수 있을까

잘 지낼수 있을까 생각햇는데

어느새 정말 가족이 되어버린



급 이 녀석이 아기일때 모습이 그리워 폴더를 뒤지는데

이런

너무 귀엽잖아 ;ㅁ;

물론 지금도 귀엽지만

아가때는 왜 그리 귀여웠는지

과거로 돌아가라 할수도 없고.우훼훼



그래도 지금도 

사랑한다 뇬석아








아마 첫날

우리집와서 두려움과 설레임에 지쳐 쓰려졌던






어릴때 놀던 아가 +_+

이 동영상보고 귀여움에 다시한번 몸서리쳤다지요

까아아악







몇일 집에 적응했다고

눈 땡글땡글 장난치던










어찌나 귀엽게 자는지

이때는 자는거 보기만 해도 까아아악 거렸다지요.










솜털뽀송뽀송 +_+









벌렁벌렁 누워자기가 특기인 녀석

뭐 그건 지금도 변함이 없는듯해요.








이때는 어찌나 작았는지

무릎에 배위에 자도 티도 안났는데

지금은 내 배를 지나가는 순간 

질식사 할거 같은 기분이;;









얼마나 작았으면

삼각대 박스에도 숑 하고 들어갔던 녀석이!











어느덧 무럭무럭 자라

청소기를 배게르 삼을정도로 여유가 생긴









놀아 달라고 놀아달라고 떼 쓰기도 하고









장미향에 취해 킁킁거리기도 하는

어른 고양이가 되었다니










여전히 솜털뽀송뽀송한 녀석

이히히히힛










고양이뿐만이 아니고

애완동물을 가족으로 받아드릴때는

무작정 키울수 있겠지?

이럼 아니아니 아니되어요!! :-)













댓글
댓글쓰기 폼
블로그 이미지
아톰양

세상은 넓고 제주도가 정말 아름답다는걸 이제야 깨달은 어리석은 녀석
https://brunch.co.kr/@atomyang

공지사항
Total
584,396
Today
0
Yesterday
9
링크
«   2021/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