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나름 무언가를 열심히 한거 같은데

무엇을 했는지

기억나지 않는 그런 날


끄적끄적 사진을 보고 나서야

아..즐거운 날이였구나

새삼 감사하게 되는

그런 날








누군가의 바람이 

모두 이루어지길









고즈넉한 산사에서

마음 비우기










이 길의 끝에서

가을과 온연히 인사하기










아롱아롱 가을빛에

취하던 날










아찔한 파란하늘보다

앙상한 나뭇가지에 위안이 되던










가을에는

포슬포슬

억새를 만져주세요.









바람이 너무 분다 싶었는데

그냥 평화로운 사진에

괜시리 심통이 난다.










빛내림도

바람소리도

그대의 말소리도

마음에 남던

그런 일몰










제주.어느날도

이렇게 끝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