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주道 이야기/사진이야기

어느 아침 바다 청승맞게 내리던 겨울비가 사그라들고해는 보일듯 말듯 보일듯 말듯 그럼 어느 아침 바다 매번 원하는 모습으로 있어주길 바라고매번 그렇지 않다는것도 알면서도매번 심통난다 제주의 아침 바다도나도그대도 심통나. @광치기해변 더보기
오일장.시간이 멈추던 순간. 누구나에게 시간이 멈춰버리는 순간이 있다. 사람이 언제나 북적일것만 같은오일장의 시간이 멈춰버리는 순간 조금은 무섭고조금은 익숙치 않고조금은 무겁게 삶이 느껴지는 부디 장날에는 시장의 먼지조차도 들썩이길:) 이런 오일장은익숙치 않은 느낌이다.그래도 더 사진에 남기는것일지도 불꺼진 시장을 둘러보자니조그마한 빛에도 흥분하게 된다. 대롱 대롱 전구가 매달린 이곳은무엇을 파는곳일까? 마치 저끝에는 따스함이 있다 말해주는듯 하여달려버렸다. 색색깔 빨래집개말고는모두가 무채색으로 느껴지던 순간 구석구석 빛찾기 이모 여기 옷가게죠?얼마예요? 무심하게 돌아가는 팬소리에괜시리 놀랜다. 온통 빛으로 채워질장날을 기다려보자 누군가 반대편에서 나를 마주하였더라면그도 아마 따스함이 필요했던 사람일것이다. 더보기
남쪽나라 제주의 수줍게 피어나는 봄 이야기! 매화 그리고 봄! 요즘 제주의 날씨가 흐린듯 흐린듯 하면서파란하늘이 가끔 보이고중산간은 눈이 오고코끝은 시린 아직은 겨울이구나 싶은데 제 코끝만 겨울인가 봐요.어느새 봄을 맞이하는 꽃들은 지천에서 향기를 뽐내고 있다지요. 봉오리를 살포시 터트리며봄을 준비하는 매화 봉지안에서 알알이 터지는팝콘이 생각나버렸다 아직은 수줍은 매화너에게도 곧 봄이 오겠지? 노랑물결로 제주도를 덮어버릴그날을 기다릴께 매화의 향기로 둘러쌓인 순간당신도 느껴지나요?그 따스함이 짧은 순간에 끝나버리는꽃의 절정이 너무 아쉽다.우리네 인생은 그렇지 않기를. 홀로 외로워하지마곧 옆에서 톡톡톡 친구들이 깨어날꺼야 언젠가 매화나무를 심고내 집에 봄을 알려야지스스로 다짐했다. 정체모를 꽃도안녕 봄! 더보기
해질무렵 새연교와 마주하다. 해질무렵어쩌면 가장 따스한 빛이 만들어지는 순간 어느곳에서 무엇을 봐도따스하게 느껴지는 빛으로 마음이 채워지는 순간 그 순간새연교와 마주하다. 해가 숨어버리기 전일찌감치 퇴근해버린 배는따스함을 느꼈을까? 조금씩물들다 순간 눈앞이 반짝했고순간 새연교가 사라지는듯 했다. 즐거운 사람들의 온기로간만에찾아올 어둠이 무섭지 않더라. 반짝이는거나 너무 좋아하는거 같애이히히힛. 병 속으로빛이 쏙! 하루를 빛으로마무리 하다. 모든 빛을 머굼고 사라지는 해가 야속하다. 더보기
마음은.순간.정지. 바람은.유난히.부는데.마음은.순간.정지. 더보기
이맘때 제주, 그리고 동백 이맘때 제주 하면가장 먼저 생각나는고운 동백 차디찬 눈을 품고 있는 동백을 만나고 싶었는데 말이지올해 제주의 겨울은눈하고는 인연이 없는듯 싶다. 조금은 아쉬운 마음을 품은걸 알고 있는지동백은 더욱더 따스하게 나를 그리고 제주의 시간을 맞이해주더라. 동백의 꽃말은"진실한 사랑"입니다. 당신은 사랑을 믿으시나요? 수줍은듯 숨어버린 동백이너무나 맘에 들던 순간 동백의 색이 무엇이냐고 물으면"마음이 설레는 색" 이라고 하겠어요. 떨어진 꽃잎만큼이나오늘도 누군가의 사랑은눈물을 떨구고 있다. 당신의 겨울은 동백꽃의 온기 덕분에춥지 않을거라고 생각해요.그렇죠? 일일히 그대의 사랑을 셀수 없어요.그리고동백꽃잎도요. 동백꽃이 참 곱죠?그런데 그 옆에서 동백꽃을 감싸며 살짝 반짝이는동백잎은 어떠세요? 어쩌면 화려함보다 소.. 더보기
짠내음 가득한 한림항은 오늘도 살아간다. 짠내음 가득한 한림항은 오늘도 살아간다. 겨울바람이 불어올때쯤 한림항은 참조기로 들썩인다. 세월이 그대로 묻어있는 그물을 돌돌 말아 배에 싣어 만선의 꿈과 항을 출발해 수시간 작업이 끝나면 다시 항으로 돌아와 그물을 탈탈 털어 조기를 골라내고 그렇게 하다보면 하루의 해가 지는. 한림항은 그런 겨울 풍경을 품고 있다. 그런 풍경 속 주인공인 되는 사람들은 연신 눌러되는 셔터소리에 방긋 웃으며 이왕 찍을거면 이쁘게 찍어달라고 수줍게 웃어보이기도 하고배가 크게 나오게 찍혔으면 좋겠다고 퉁명스럽게 이야기 하기도 한다. 그 분들을 보면서 아마 내 코 끝을 맴도는 이 짠내음은바다의 짠내음이 아닌 그 분들의 이마에서 흘러내리는 삶의 내음이 아닐까 생각해본다. 부디오늘도만선이기를. 더보기
무얼 잡으려고?! 무얼잡으려고이 밤을 지키니? 더보기
지금 제주는! 맛있는귤계절이 지나고 있습니다요:) 더보기
나만의 제주 맛집!? 로드3.7! 맛집의 기준은 모두가 다릅니다.여러가지 이유로나에게 맛있는 집이 어떤이에겐 최악의 집으로 기억될수도 있지요. 로드 3.7은 저에게 맛있는 집이고 다시 방문하고 싶은 집입니다. 따스한 조명이 좋구요.친절한 주인장의 한마디와 웃음이 좋구요.제가 좋아하는 핫도그가 있구요!빵이 맛있습니다. 그거면 된걸로?조만간 또 제주시에서 한시간 달려야겠네요:-) 동생에게 배달된딸기 타르트언니는 맛도 못봤단다 ;ㅁ; 시원하게 한잔 하는걸로? 파프리카 아삭라면아...전 왜이렇게 라면을 좋아하는걸까요 ㅠ 이힛귀욤 핫도그방향등 저도 잘 먹었습니다:) 메롱라바 이히히힛빵 좋아요+_+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