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제주의 봄이 찾아오더니 

벚꽃이 흐드러지게 피었다 지고 

아기자기 유채꽃 향기에 취하는 제주가 되었답니다.


4월의 제주는 어디로 발걸음을 옮겨도 아기자기 유채꽃을 볼수 있는데요.

그런 유채꽃 때문인지 제주는 지금 노랑 병아리마낭 노랑노랑하다지요 :-)








제주의 봄을 싣고 달리는

 아기자기 기차는

오늘도 열심히 달립니다요!












너도 나도 사진 찰칵찰칵 찍으며

제주의 봄을 맘껏 즐기자구요 :-) 











제주의 바람을 머금은 유채가

여기저기에 유채향을 배달중이라지요!













언젠가 해질무렵

옹기종기 길가에 핀 유채꽃을 보며 하루를 마감!












유채는 제주와 참 잘어울리는거 같아요.

누가 이렇게 곱게 심어놨나 몰라!

며느리도 몰라! 에헤헤헷










만지면 온 몸이 노랑 유채로 물들거 같은 기분

이게 바로 봄이라는 증거겠죠?










햇살이 눈에 한 가득 들어오고 나니

유채그림이 눈 앞에 펼쳐지는

어느날의 제주 :-)
















댓글
댓글쓰기 폼
블로그 이미지
아톰양

세상은 넓고 제주도가 정말 아름답다는걸 이제야 깨달은 어리석은 녀석
https://brunch.co.kr/@atomyang

공지사항
Total
575,145
Today
1
Yesterday
7
링크
«   2020/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