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톡톡 봄비가 사그라지고 나니

어느새 햇살이 가득차 버린 제주

 

 

여기 저기 고개 내민 꽃들에도

일상이 주렁주렁 걸린 빨래줄에도

그리고 내 발밑에도

헤아릴수 없을 만큼 햇살이 아로새겨지는

 

지금

제주는

:-)

 

 

 

 

 

 

 

늘 보던 풍경속에서

늘 보던 너의 뒷모습에서

따스한 봄을 발견하던 그런 날

 

 

 

 

 

 

 

 

하나.둘.셋

봄 햇살 아래서는

숨을 크게 들이쉬며 하나.둘.셋

잊지 마세요.

 

 

 

 

 

 

 

 

 

 

눈 앞이 보라로 가득 찬 순간

샬랄라 치마를 입고 뛰고 싶더라.

봄에 미친 사람처럼 말이지.

 

 

 

 

 

 

 

 

노랑색 제주도 곧 보여드릴께요

:-)

 

 

 

 

 

 

 

 

 

부서진다.

부서진다.

봄 햇살이.

 

 

 

 

 

 

 

누구에게나 시련은 있다.

그리고

누구에게나 봄은 있다.

그러니

떨어진 동백을 보며 슬퍼말길.

 

 

 

 

 

 

 

 

 

 

나의 햇살은 당신만을 위한 거예요.

 

 

 

 

 

 

 

 

 

오늘 당신의 봄은 안녕하신가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