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복수초가 꿈툴거리고

바람꽃에 눈길이 가고

하얀눈이 사각거리는걸 보니

어느새 겨울의 끝자락


안녕 안녕 겨울







이제 곧 사라질

눈의 흔적







손위에서 사각사각 돌아다니다가

흔적도 없이 녹아버리는 눈이

참 신기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제주道 이야기 > 사진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햇살이 가득차 버린 지금 제주는 봄!  (22) 2014.04.03
봄비 촉촉  (8) 2014.03.14
사각사각 겨울도 이제 안녕.  (17) 2014.02.28
제주 관음사의 겨울이야기  (7) 2014.02.25
어느 아침 바다  (11) 2014.02.21
오일장.시간이 멈추던 순간.  (14) 2014.02.14
댓글
댓글쓰기 폼